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뉴스레터구독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뉴스&이슈
앤써 최신기사
당신은 어떤 추억을 소환했...
그땐 그랬다. 아침을 먹으며 만난 로봇태권브이와 똘이장군 덕분에 등굣길 발걸음이 즐거...
청춘들의 꿈이 자라는 집 ...
신림역 근처의 대학동에는 하루하루를 바쁘게 살아가는 청년들이 모여서 살고 있다. 공부...
엄마
예전에는 ‘우리나라도 아직 다 못 가봤는데 외국을 왜 가냐’던 엄마였는데, 요즘엔 ...
인기기사
교육뉴스
뉴스/이슈 > 교육뉴스
저소득 초등 6학년, 대학까지 장학금 지원 작성일 : 03.09(목)
글쓴이 answer hit:830
저소득 초등 6학년, 대학까지 장학금 지원

 

 

초등학교 6학년 때 장학생을 선발해 중․고교는 물론 대학을 졸업할 때까지 단계별 지원을 하는 장학제도가 새로 도입된다. 사립유치원이지만 국공립 수준으로 원비를 끌어내린 공공형 유치원도 생긴다.


우선 내년부터 저소득층 교육 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잠재력 있는 저소득 초등학생을 선발해 대학을 졸업할 때까지 인재로 성장하게 돕는 ‘꿈사다리 장학제도’(가칭)가 만들어진다. 초등학교 6학년생 가운데 대상자를 선발한 뒤 중ㆍ고교 때 매월 일정액을 지원하고 대학 진학 후에는 국가장학금으로 등록금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지금까지 여러 장학제도가 있었지만 정부에서 조기 선발한 학생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장학제도는 거의 없었다. 구체적인 선발 규모와 방식 등은 연내 확정될 예정이지만, 매년 약 300 명을 선발해 월 50만 원씩 지원하는 방식이 검토되고 있다.

초등학교 입학 전 저소득층 유아를 위해서는 적정한 원비로 양질의 교육을 제공하는 ‘공공형 사립유치원’이 도입된다. 희망하는 사립유치원에 정부가 교사 인건비와 교재비 등을 지원해 교육의 질을 높이고 원비는 국공립 유치원 수준으로 낮추는 방식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최근 유치원 2곳을 선정해 시범사업을 시작했다.

실제 교육격차는 갈수록 벌어지고 있다. 지난해 월 소득 100만 원 미만 가구의 월평균 자녀 교육비 지출(5만 969원)은 소득 600만 원 이상 가구(52만 1,758원)와 10.2배나 차이가 났다. 두 가구의 사교육비 격차는 12.7배로 더 심각했다. 지난달 교육부가 교사, 학부모, 일반국민 1,068명을 설문조사 한 결과에서는 응답자의 93.9%가 “지역․계층 간 교육격차가 크다”고 답했고, “과거보다 격차가 커졌다”는 응답도 87.0%에 달했다.

이번 대책은 가정 형편에 따라 10배 넘게 벌어진 교육격차를 해소하겠다는 취지이지만, 얼마나 실효성이 있을지는 불투명하다.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는 “유아교육은 양질의 국공립유치원 확충이 급선무이며, 다문화 밀집지역을 일반학교와 지나치게 격리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며 “교육격차의 가장 근본적 이유가 대입 등 입시제도에 있는 만큼 공교육 강화를 위한 사교육비 부담해소, 대입제도 혁신 등이 반드시 수반돼야 한다”고 평가했다.

[answer 편집부] www.answerzone.co.kr​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