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G500신청
 
G500 프리미엄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뉴스&이슈
앤써 최신기사
2017년 11월의 가족
가장 가까이 있지만 때로는 가장 멀게 느껴지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가족이다. 함께...
당신이 내게 꿈을 물으신다면
11월이다. 올해 초에 꼭 이루고자 마음먹었던 것들을 나는 얼마나 이루었을까. 누...
스타공부법 200% 활용노하우
초중고생 자녀를 둔 학부모라면 누구나 아이의 성적을 어떻게 하면 조금이라도 올릴 수 ...
인기기사
교육뉴스
뉴스/이슈 > 교육뉴스
수험생 84%, “학종 전형 지원할 것” 작성일 : 08.10(목)
글쓴이 answer hit:1124
수험생 84%, “학종 전형 지원할 것”

 

올해 대학입시를 준비하는 수험생 10명 가운데 8명 이상이 학생부종합전형에 지원할 생각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절반 이상이 학종 선발 과정의 공정성을 불신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웨이중앙교육이 대입 수험생 546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응답자의 84.5%가 학종에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학종 지원 이유로는 57.6%가 ‘고등학교 때 스펙·진로연계활동이 학종 취지에 적합해서’, 18%는 ‘학종 선발 인원이 많아서’, 10.1%는 ‘자기소개서나 면접만 잘 보면 붙을 수 있기 때문’, 7.9%는 ‘마땅히 지원할 전형이 없어서’, 6.5%는 ‘스펙은 부족하지만 내신 성적이 비교적 좋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학종 선발 과정의 공정성을 믿느냐는 질문에는 ‘신뢰하지 않는다’는 대답이 56.5%로 ‘신뢰한다’(43.5%)는 답보다 많았다. 

 

학종 준비 시기는 고등학교 입학 직후가 가장 많았다. 언제부터 준비했느냐는 질문에 응답자 44.6%는 고1, 32.4%는 고2, 18.7%는 고3 1학기라고 밝혔다. 중학교 3학년 이전부터 준비했다는 응답자도 4.3%나 됐다.

 

일선 고등학교에서 운영하는 학종 대비 프로그램 만족도는 학교 유형에 따라 갈렸다. 일반고 수험생(전체 응답자의 84.8%)은 ‘만족하지 않는다’는 대답이 55.6%였고 특목고(응답자의 8.1%)와 자사고(응답자의 7.1%) 수험생은 ‘만족한다’는 이가 각각 63.6%와 55.6%였다. 

 

학종 지도교사의 관심·열의에 대한 만족도도 비슷한 경향으로 나타났다. 일반고 수험생은 46.2%가 불만족, 35.9%가 만족한다고 답했지만, 특목고는 45.5%가 만족, 36.4%가 불만족이었고 자사고는 66.7%가 만족, 22.2%가 불만족이었다.

 

[answer 편집부] www.answerzone.co.kr​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