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G500신청
 
G500 프리미엄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뉴스&이슈
앤써 최신기사
한국 알리미 아닌, 한국 ...
많은 사람들이 국제한국학과의 이름만 보고는 한국을 알리기 위해 연구하는 학과라고 생각...
2017년 11월의 가족
가장 가까이 있지만 때로는 가장 멀게 느껴지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가족이다. 함께...
당신이 내게 꿈을 물으신다면
11월이다. 올해 초에 꼭 이루고자 마음먹었던 것들을 나는 얼마나 이루었을까. 누...
인기기사
교육뉴스
뉴스/이슈 > 교육뉴스
학부모 10명 중 9명 “유치원 영어 금지하면 사교육 보낼 것” 작성일 : 01.22(월)
글쓴이 answer hit:984
학부모 10명 중 9명 “유치원 영어 금지하면 사교육 보낼 것”

 

학부모 10명 중 9명가량은 유치원 등 공교육에서의 영어교육이 금지될 경우 사교육을 이용할 생각인 것으로 조사됐다. 

 

영어교육 기업인 ‘윤선생’은 이러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자녀를 유치원에 보내는 학부모 413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조사 결과 학부모 88.9%(241명)가 ‘영어수업이 금지될 경우 영어 사교육을 받겠다’고 답했다. 반대로 ‘영어 사교육을 받지 않겠다’는 학부모는 11.1%(30명)에 그쳤다. 

 

현재 유치원·어린이집에서 방과 후 과정으로 영어교육을 받고 있느냐는 질문엔 75.9%(271명)가 ‘있다’고 응답했다. 방과 후 수업에 대해선 71.1%가 ‘매우 만족하거나 만족한다’고 답했다. 방과 후 과정에 대해 학부모 10명 중 7명이 이상이 만족을 표한 것이다. 

 

‘방과 후 수업이 교육비 절감에 도움이 되는가’란 질문에는 70.0%가 ‘도움이 된다’고 응답했다. 반면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9.5%에 불과했다.

 

학부모들이 가장 선호하는 방과 후 수업 과목(복수응답)은 ‘영어’가 81.8%로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체육·무용(45.6%), 음악(42.1%), 미술(39.8%), 과학(26.6%), 국어·한글(18.2%) 순이다.

 

공교육에서 영어수업을 금지할 경우 사교육을 이용할 생각이 있는 학부모들은 ‘영어학습지(57.3%)’나 ‘유아 대상 영어학원(41.1%)’을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영어교재를 구입해 집에서 공부시키겠다는 의견도 34%(82명)를 차지했다. 

 

[answer 편집부] www.answerzone.co.kr​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