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G500신청
 
G500 프리미엄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뉴스&이슈
앤써 최신기사
과거로 미래를 키워내다 -...
역사를 잃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고 했던가.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과거의 실수를...
나를 자라게 만든 한 권의 책
아이는 부모의 거울이라 했다. 사회 곳곳에서 창의사고력이 요구되는 오늘날, 자녀의 독...
명문대 합격생의 노하우 공...
엄마의 백 마디 조언보다 동경했던 선배의 한 마디가 더 가슴에 와 닿는 게 아이들이다...
인기기사
교육뉴스
뉴스/이슈 > 교육뉴스
“맞벌이 학부모님 퇴근 후 오세요”…저녁 상담 운영학교 확대 작성일 : 03.14(수)
글쓴이 answer hit:1953
“맞벌이 학부모님 퇴근 후 오세요”…저녁 상담 운영학교 확대

 

낮에 시간을 내기 어려운 맞벌이 부부들을 위해 정부가 저녁 상담 운영학교를 확대 운영한다.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위원장 문재인 대통령)와 교육부는 올해 학부모 상담주간을 실시하는 전국의 초·중·고등학교 중 6,511곳이 저녁 시간에도 상담이 가능하도록 했다. 전체 10,655개교 중 61.1% 수준으로 지난해 6,040교에서 471교가 늘어난 수치다.

 

현재 맞벌이 가구는 전체 가구의 50% 수준이다. 이 중 3분의 2가량이 오후 6시 이후에 퇴근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때문에 직장인 부모 상당수는 학교를 방문할 때마다 연가를 사용하거나 이마저도 어려울 경우 전화, 모바일 메신저 등을 활용해 교사와 상담하는 경우가 많았다. 

 

통상적으로 각 학교는 자체 학사일정에 따라 학기 초나 학기 중 학부모 상담주간을 운영한다. 사전에 학부모의 상담수요, 희망시간대를 조사해 저녁 시간 상담이나 가정방문상담 등 다양한 방식의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장지연 한국노동연구원 부원장(저출산위 민간위원)은 “학교가 맞벌이 학부모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는 만큼 직장에서도 자녀 교육과 돌봄을 위해 눈치 보지 않고 돌봄 휴가를 사용할 수 있도록 권장해 온 사회가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인순 교육부 학생지원국장은 “학부모 상담의 좋은 사례를 발굴·보급해 자녀 교육을 위해 가정과 학교가 함께 고민하며 힘을 모을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answer 편집부] www.answerzone.co.kr​ ​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