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G500신청
 
G500 프리미엄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앤써 기사
앤써 최신기사
2017년 11월의 가족
가장 가까이 있지만 때로는 가장 멀게 느껴지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가족이다. 함께...
당신이 내게 꿈을 물으신다면
11월이다. 올해 초에 꼭 이루고자 마음먹었던 것들을 나는 얼마나 이루었을까. 누...
스타공부법 200% 활용노하우
초중고생 자녀를 둔 학부모라면 누구나 아이의 성적을 어떻게 하면 조금이라도 올릴 수 ...
인기기사
교육뉴스
앤써 기사 > 앤써교육
아이에게 사랑을 주는나만의 방법이 있나요? 작성일 : 03.15(수)
written by Editor 전민서 자료협조 튼튼마미들의수다(cafe.naver.com/tuntunmommy) hit:1917


아이에게 사랑을 주는나만의 방법이 있나요? 

 

우리 아이들은 오늘도 부모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무럭무럭 자랍니다. 직접 ‘사랑한다’고 말하는 것은 아이가 사랑을 느낄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방법일 겁니다. 하지만 때로 말보다 강한 무언가로 아이에게 더 큰 진심을 전할 수 있지 않을까요. 여러분은 어떤가요? 이번 달 엄마들의 수다에서는 내 아이에게 말 뿐 아니라 다양하게 사랑을 표현하는 남다른 사랑법을 묻는 시간을 마련해보았습니다.
Editor 전민서 자료협조 튼튼마미들의수다(cafe.naver.com/tuntunmommy)


 

 

Jessie1

사랑하는 우리 아들, 아직 엄마의 사랑이 많이 필 요할 시기에 엄마가 동생 챙긴다고 아무것도 못해 준 것 같아. 그런데 떼쓴다고 많이 혼내기도 하고, 한 살 형이라고 너무 많은 걸 기대해서 미안해. 아들에게 사랑한다는 표 현은 많이 못해줬지만 마음은 항상 일순위라는 거 기억해줘(웃음). 앞으 로는 사랑한다는 표현도 많이 할게.

 

보물이네집

하루가 너무 재밌는 만 4살 아들은 요즘 들어 잠 을 이기려들어 재우는데 이말 저말로 저를 꼬드 기네요. 어젯밤에는 딸꾹질 나서 잠을 자기 힘들 다고 하면서 딸꾹질 나는 이유를 알려달라며 버티더라고요. 그래서 몸 은 입이 없어서 피곤하다고 말을 못하니 빨간불, 파란불이 켜지는 신호 등처럼 딸꾹질로 신호를 보내서 네가 쉬어야 한다는 걸 알려주는 거라 고 했죠. 제 말을 듣고는 알겠다며 그럼 이제 자기 마음은 잘 테니까 엄 마 마음도 잘 자라고 하더군요. “엄마 마음은 계속 안자고 우리 아들 사 랑할거야. 마음은 안자고 계속 사랑해주고 사랑받아야 건강해져&r dquo; 라고 해줬더니 대답이 마음에 들었던지 살포시 웃고는 제 품에서 잠들었네요 (웃음). 사랑스러운 아들, 지금처럼 거리낌 없이 활짝 웃고 맘껏 사랑받 고 사랑하며 살렴. 엄마는 언제나 너의 가까운 곳에 팔 벌리고 있을게.

 

우서맘

조금만 시간 내서 같이 놀아주면 환하게 웃는 아 이들인데 집안일 한다고 같이 놀자는 너희들에게 “저리 가있어! 엄마 이거 해야 해!” 하면서 밀쳤던 거 너무너무 미안해. 엄마가 앞으로는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너희와 함 께 놀 수 있는 시간을 만들게.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소중한 시간인데 엄마가 힘들다고 너희를 사랑으로 돌보지 못했던 것 같아. 더 많이 사랑 을 주는 엄마가 될게. 사랑해.

 

허니리
나바다

엄마가 우주보다 더 사랑하는 아들 허니야. 네가 요즘 엄마가 너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확인하는 질문을 자주 하는데,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다고 말해도 너의 마음을 다 채워주지는 못 하는 것 같아. 동생이 둘이나 생겨서 엄마가 그 전처럼 허니랑 많이 놀아주지 못해 정말 안쓰러워. 하지 만 엄마는 언제나 너를 사랑하고 네 편에 서서 우리 아들을 끝까지 응원 할거야. 곧 초등학생이 되는 허니를 보면 엄마도 떨리고 너무 설렌단다. 새로운 환경 속에서 힘든 일이 생기면 예전처럼 혼자 고민하지 말고 꼭 엄마에게도 알려주었으면 해. 정말 사랑하고 네가 내 아들이라는 것이 너무나 자랑스러워.

 

태영태동맘
이레

두 번 유산 후 세 번째 임신으로 어렵게 만난 우리 태영아, 엄마한테 와줘서 고마워. 너를 기다린 3 년이라는 시간, 너를 임신하고 열 달, 모유 수유했 던 18개월, 그 후 지금까지 너무 감사하고 소중한 시간들이구나. 모든 순 간순간 네가 행복할 수 있도록 엄마가 열심히 살아갈게. 어제가 엄마, 아 빠의 결혼 8주년 기념일이었지. 엄마, 아빠 결혼 축하 노래 부르면서 촛 불 꺼줘서 고마워(웃음).

 

성석맘

우리 큰 아들, 항상 일찍 일어나서 스스로 할 일 하고 동생과도 싸우지 않고 잘 챙겨주어서 항상 고마워. 새로운 학교에 가면서 늘어난 공부에도 불평하지 않고 새로운 친구들 사귀며 잘 적응하는 모습에 엄마는 걱정 없이 일에 전념할 수 있단다. 엄마가 항상 느리다고, 적극적으로 표현하 라고, 표정 밝게 하라고 고칠 점만 지적한 것 같아 미안하네. 너를 항상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너에게 고마워하면서도 엄마의 욕심이 끝이 없구 나. 엄마도 이제는 욕심을 내려놓고 칭찬을 더 많이 해주도록 노력할게. 우리 둘째 아들, 엄마가 바빠서 다른 친구들처럼 학교 앞에 마중도 못나 가고 준비물도 스스로 챙겨야 해서 조금 섭섭하지? 그래도 엄마, 아빠 가 퇴근 후에 이야기 많이 나누고 주말에 가족과 즐거운 시간 보내려고 노력하는 것을 알아주었으면 해. 항상 형과 잘 지내며 너의 할일을 즐겁 게 해 주어서 고마워. 우리 사랑하는 아들 밥 잘 먹고 올해는 키도 많이 크자(웃음).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