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해 주세요
앤써구독신청
 
G500신청
 
G500 프리미엄신청
 
휴지통신청
무료신청
앤써 지정배포처
뉴스&이슈
앤써 최신기사
당신이 내게 꿈을 물으신다면
11월이다. 올해 초에 꼭 이루고자 마음먹었던 것들을 나는 얼마나 이루었을까. 누...
스타공부법 200% 활용노하우
초중고생 자녀를 둔 학부모라면 누구나 아이의 성적을 어떻게 하면 조금이라도 올릴 수 ...
우리들의 소중한 성장을 기...
‘일기는 한 사람의 훌륭한 자습서’와 같다는 말이 있다. 오늘 당신이 써 내려간 몇...
인기기사
교육뉴스
뉴스/이슈 > 교육뉴스
초·중·고교생 100명 중 16명 ‘비만’…최근 10년새 2배 증가 작성일 : 02.22(수)
글쓴이 answer hit:1807
초·중·고교생 100명 중 16명 ‘비만’…최근 10년새 2배 증가

 

고도 비만 초·중·고교생 비율이 10년 전보다 두 배 이상 늘어났다. 특히 농어촌(읍·면) 지역의 비만율은 도시 지역보다 높게 나타났다.

 

교육부는 지난해 4~9월 전국 초·중·고교 765곳 8만 2,883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6년도 학생 건강검사 표본분석’의 결과를 발표했다. 교육부는 초·중·고교생들의 신체발달 상황과 건강생활 실천 정도(건강조사), 주요 질환(건강검진) 등을 파악하기 위해 이 검사를 매년 실시하고 있다.

 

표본분석 결과 우리나라 학생의 비만율은 최근 꾸준히 증가했다. 표준체중을 넘는 비만학생의 비율은 2007년 전체의 11.6%에서 2013년 15.3%, 2016년에는 16.5%로 가파르게 상승했다.

 

특히 표준체중과 비교해 체중초과 정도가 50%를 넘는 학생의 비율을 의미하는 고도비만율은 2007년 0.8%에서 2016년 1.9%로 높아졌다. 고도비만은 고혈압과 당뇨 등 실질적인 건강 이상을 초래할 수 있는 수준의 비만이다.

 

비만학생 비율은 도시보다 농어촌 지역에서 심각했다. 특히 농어촌 지역 고등학생의 비만율은 21.2%로, 전체 학생 5명 가운데 1명꼴로 표준 체중을 넘어섰다. 농어촌 지역 중학생과 초등학생의 비만율도 각각 18%, 17.3%로 조사돼 전국 평균치(중학생 16.2%), 초등학생 14.6%)를 웃돌았다.

 

비만율이 높아진 원인으로는 ‘나쁜 식습관’이 꼽힌다. 교육부 조사 결과 주 1회 이상 햄버거와 피자, 튀김 등 패스트푸드를 먹는 비율은 초등학생(64.6%), 중학생(76.1%), 고등학생(77.9%)에서 모두 전년도 보다 높아졌다. 아침식사를 거르는 중학생(12.6%)과 고등학생(16.8%)의 비율도 전년도(12.1%, 15.1%)보다 증가했다. 반면 우유·유제품과 과일·채소 매일 섭취율은 학년이 올라갈수록 감소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비만 학생의 건강관리를 위해 이들을 대상으로 대사증후군 선별검사를 실시토록 하는 등 학생 건강검진 항목 개선을 위한 ‘학교건강검사규칙’ 개정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answer 편집부] www.answerzone.co.kr​ 


목록
샘플신청 자세히보기
목록보기
회사소개 제휴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해오름 앤써샵 블로그